비리 유치원 명단 MBC PDF 파일


정말 기막힌 일이 터졌다. MBC 비리 유치원 명단이 공개 되었는데, 알고보니 아이들 유치원 돈으로 개인 차량 유류비를 지출하거나, 성인용품을 구매하는 등 유치원 비리가 적발되었기 때문이다.



이번에 MBC를 통해 공개된 비리 유치원 명단은 전국 1천878개 사립유치원에서 5천951건에 달할 정도로 엄청났다.



이번 비리는 전국 17개 시도교육청이 2013년∼2017년 감사를 벌인 결과다.


특히 한 유치원의 체크카드 사용 내역을 살펴보면 기가막히다.



명품가방인 루이비통를 비롯해 노래방과 미용실까지 사용했다.


또한 백화점 쇼핑은 기본이고 매우 부적절한 지출이 1,032건에 달할 정도로 많았다.



원장 아파트 관리비는 기본이고 벤츠 등 차량 3대 유지비와 숙박업소 비용도 결제했다.


술집과 심지어 성인용품점 같은 곳에까지 비용으로 결제한 돈이 7천만 원에 달한다.



그런데 MBC가 공개한 비리 유치원 명단 내용을 보면이런 비용 지출이 전부가 아니라는 것이다.


한 사립 유치원의 원장은 자신의 월급으로 1천만 원을 넘게 받았다.



심지어 월급을 한 달에 두 번씩 받기도 했다. 


여기에다 각종 수당까지 챙겨 먹으면서 2년 동안 가져간 돈이 무려 4억 원이나 된다. 


하다 못해 큰아들까지 사무직으로 취직 시키고 월급 외에도 3천만 원에 가까운 돈을 더 주기도 했다.



이처럼 그들이 막대한 돈을 쓸 수 있었던 이유는 그야말로 눈 먼 돈이었기 때문이다.


정부가 해당 유치원에 2년간 누리 과정비로 지원한 돈만 25억 원에 달했기 때문이다. 


그리고 해당 원장은 그 돈에서 7억 원 가까이 챙긴 것이다.




그런데 문제는 이곳만이 아나라는 것이다.


이런 유치원이 전국에 너무나도 많다는 점이다.  


경기도 한 유치원에서는 유치원비를 기준보다 더 많이 인상해놓고 교육청에 신고하지 않고 자기가 챙겼다.



이렇게 해서 빼돌린 도만 2억 7천5백여만 원이다.


이처럼 전국적으로 비위 사실이 적발된 비리 유치원 명단 유치원은 1146곳에 달한다. 


그런데 문제는 적발된 유치원 중 공립은 단 61곳 뿐이고 95%가 사립유치원인 1,085 유치원이었다는 점이다.



그런데 더 황당한 것은 적발된 후 이들에게 내려진 처벌이 파면과 해임은 각각 1건에 불과하고 나머지는 감봉과 경징계 뿐이었다. 그리고 나머지는 경고나 주의로 끝났다고 한다.


그래서 MBC가 비리 사립유치원 명단 즉 전국의 비리유치원 명단을 홈페이지에 PDF 파일로 모두 공개해 버렸다.



이제서야 비로서 언론다운 역할을 하는 MBC가 아닐까 싶다.


해당 지역을 클릭하면 비리 유치원 명단 MBC PDF 파일을 볼 수 있습니다.(Adobe Reader 어도비 리더 프로그램이 깔려 있어야 함)


▶서울서울 상세 1서울 상세 2


▶경기도, 경기도 상세,  강원도 


▶인천시, 인천시 상세 1, 인천시 상세2, 


▶인천시 상세3, 인천시 상세4, 인천시 상세5


▶경남경북울산대구세종대전부산 


▶광주전남전북제주도충남충북



☆참고사항을 꼭 읽어 주세요.



이번 감사결과는 전국 모든 유치원에 대한 전수조사 결과가 아닙니다. 17개 시도교육청이 2014년 이후 자체 기준에 따라 일부 유치원을 선별해 실시한 감사 결과입니다.


내용 더보기


-자료출처 MBC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