헝가리 유람선 침몰 이유


아침부터 매우 충격적인 소식입니다.


헝가리 부다페스트에서 지난 29일 저녁 헝가리 유람선 침몰해 한국인 단체 여행객이 숨지는 사건이 발생했습니다.



침몰한 헝가리 유람선에는 한국이 관광객 33명이 탑승하고 있는 것으로 파악되었는데요.


현재까지 사망자만 무려 7명이나 된다고 합니다.


우리 국민 33명 중 현재 7명이 구조된 상태이고 실종자 19명에 대한 구조작업이 진행 중이라고 하는데요. 



현지에서 비가 계속 내려서 구조 작업에 난항을 겪고 있다고 합니다.


헝가리 유람선 침몰 시간은 한국시간으로 30일 오전 4시 쯤으로 밝혀졌는데요.


사고원인은 부다페스트 다뉴브강 부다지구에서 한국인 단체여행객 33명과 헝가리인 승무원 2명이 탑승한 유람선과 크루즈선이 충돌하면서 발생했다고 합니다.



현재 침몰한 헝가리 유람선 크기는 바로 아래 사진 크기로 알려졌는데요. 


이런 조그만한 배에 33명이나 탔나는 것도 문제지만, 구명조끼하나 제대로 갖추지 않았다는 사실에 분노가 치밀어 오릅니다.


특히 현지 여행을 다녀온 분들의 증언에 따르면 예전부터 사고 위험성이 많았다고 하네요.



더군다나 저렇게 작은 헝가리 유람선이 크루즈선과 충돌했으니 그야말로 아비규환이 따로 없었을 듯한데요.


정말 자녀들이 돈 모아서 부모님들 해외여행 보내드렸을텐데 마음이 너무나 아프네요.



현재 헝가리 다뉴브강 사고현장에서는 교통이 통제된 상황에서 구급차들이 모두 대기하고 있는 상황인데요.


현장 사진을 보니 정말 마음이 아프고 안타깝다는 생각만 드네요.



현재 해외 외신들은 헝가리에서 유람선이 침몰하면서 탑승객 대부분이 동아시아계 여행객이라고 보도하고 있지만, 대부분이 한국인 여행객이라서 더 마음이 짠합니다. 



한편 사고직후 주헝가리 대사관이 사고 인지 즉시 현장대책반을 구성해 영사를 현장에 급파했다고 하는데요.



헝가리 관계당국과 협조하여 피해상황을 빨리 파악하고, 할수 있다면 더 많은 인원을 구조하는데 총력을 기울렸으면 좋겠습니다.



그런데 보시는 거처럼 현지에는 계속해서 심한 폭우가 내리고 있어서 문제인데요.


구조대가 빗속에서 구조작업을 진행하는데 난항을 겪겠지만, 자국민이라고 생각하고 한국 관광객들을 최대한 빨리 구조해주었으면 좋겠네요.



이런 가운데 헝가리 사고 소식을 접한 문재인 대통령은 헝가리 정부와 협력하여 가용한 모든 자원을 총동원해 구조 활동을 하라고 지침을 내렸다고 하는데요.


우리 정부의 요청으로 헝가리 정부가 최대한 많은 구조 인력을 동원했으면 좋겠네요. 



한편 침몰한 유람선에 탑승한 관광객들은 국내 여행사 '참좋은여행'을 통해 패키지 관광을 떠난 한국인들인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이들은 참좋은 여행사가 내놓은 '발칸+여유있는 동유럽 6개국 12박13일' 패키지 상품을 통해 부다페스트를 여행 중이었던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현재 정부는 국내에 있는 피해자 가족과 연락체계 유지와 즉각적 상황 공유하고 현지에 신속 대응팀을 급파할 것이라고 하는데요.



제발 실종된 분들이라도 무사히 강가에 도착해 다들 살아계셨으면 좋겠다는 생각입니다.


끝으로 안타깝게 헝가리에서 사망한 고인들의 명복을 빌며 실종자 가족들에게는 부디 구조 소식이 전해지길 기도해 봅니다.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